뮤지컬 ‘블루레인’, 캐릭터 드라마 포스터 전격 공개

캐릭터 싱크로율 100%

편집국 | 기사입력 2021/02/26 [20:35]

뮤지컬 ‘블루레인’, 캐릭터 드라마 포스터 전격 공개

캐릭터 싱크로율 100%

편집국 | 입력 : 2021/02/26 [20:35]

[환경이슈신문=편집국] 미스터리 스릴러 뮤지컬 ‘블루레인’의 캐릭터 드라마 포스터가 공개됐다.

26일 뮤지컬 ‘블루레인’이 1차 티켓오픈에 대한 관심에 감사하는 의미로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캐릭터 드라마 포스터를 전격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공개된 포스터는 실존하는 인물들이 살아 움직이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며 강렬한 여운을 드리운다.

마치 영화의 한 장면을 보는 듯 완벽한 캐릭터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이번 캐릭터 드라마 포스터는 인물의 감정과 배경 컨셉을 그대로 녹여 담아내었으며, 공개와 동시에 관객들의 관심을 모으며 화제를 일으켰다.

아버지의 폭력으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변호사가 되기를 선택한 ‘루크’역의 테이, 윤형렬, 양지원은 루크의 날카로우면서도 통찰력 있는 눈빛을 표현해냈다.

살인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형의 변호를 맡아 사건의 진실보다는 이기는 것이 중요하다는 심경을 담아내었다. 흐트러지지 않고 잘 갖춰진 정장 차림으로서 루크의 ‘냉철한 변호사’를 더욱 사실적으로 표현한다.

‘테오’역의 김산호, 임강성, 임정모는 “그만둬. 날 믿지 않는다면”이라는 짧은 대사를 통해 자신이 친부 살인의 용의자로 지목된 분노와 의심을 지우지 못하는 동생 ‘루크’를 보며 느끼는 내면의 고독을 담았다.

예술적이고 자유분방한 영혼을 가진 테오의 캐릭터에 100% 일치하는 캐릭터 해석력으로, 앞으로 무대에서 펼쳐질 그들의 ‘테오’에 기대감을 높였다.

카리스마있는 눈빛과 압도적 존재감을 드러내는 ‘존 루키페르’ 역을 맡은 최민철, 박시원, 최수형은 “큰일을 하려면 어쩔 수 없는 희생이 필요한 거야.”라는 대사를 사진으로 십분 표현해냈다.

무언가를 골똘히 생각하며 자신이 욕망하는 것을 위해 고뇌하는 듯한 눈빛을 표현하며, 모든 존재를 초월해 극 중 인물들에게 지대한 영향을 미치는 ‘절대악’인 존 루키페르를 완벽히 담아내었다.

또한, 고은영, 허혜진은 자신의 삶에 대해 회의적인 ‘헤이든’의 쓸쓸하고 공허한 눈빛을 담아냈다. 불우한 어린 시절 속에서 가수의 꿈을 키워왔으나, “내 인생을 닮은 나의 블루 레인”이라는 대표적인 가사를 통해 자신의 인생과 멀어지는 꿈에 대해 자조하는 듯한 분위기를 표현해냈다.

존 루키페르 테오와 루크를 엄마처럼 보살펴 온 ‘엠마’역의 김명희, 한유란은 “검은 늑대와 하얀 늑대 중 어떤 놈이 이기는 줄 알아?” 라는 대사를 통해 인간의 마음 속 공존하는 ‘선(善)’과 ‘악(惡)’에 대한 의문을 던진다.

또한 어떠한 사건을 마주하고 놀란 그녀의 표정을 담아내며 서사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다. 마지막으로 ‘사일러스’ 역의 김태오, 조환지, 이진우, 박준형은 캐릭터가 지닌 비밀스러운 분위기를 담아냈다. “저는 비가 좋아요, 빗소리를 들으면 편해지거든요”라는 대사와 속을 알 수 없는 표정을 통해 인물의 감춰진 사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뮤지컬 ‘블루레인’은 러시아의 대문호 도스토옙스키의 명작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을 새롭게 재 해석한 작품으로 친부 살해라는 파격적인 소재를 차용해 '선과 악의 경계'라는 묵직한 주제를 흥미롭게 풀어낸 수작이다.

탄탄한 스토리 라인과 그에 합일되는 수려한 선율의 절묘한 콤비네이션으로 2018년 DIMF 창작 뮤지컬상과 2019년 예그린뮤지컬어워드 연출상을 거머쥔 뮤지컬 ‘블루레인’은 2019년 여름, 본 공연을 올려 고전의 품격과 새로운 해석으로 관객에게 열렬한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후 작품은 일본의 공연 제작사와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여 작년 7월 도쿄 ‘하쿠힌관’에서 일본어 공연을 개막하고, 오사카 ‘시어터 드라마 시티’에서의 특별 공연으로 일본의 평단과 관객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뮤지컬 ‘인터뷰’, ‘스모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등에서 촘촘한 서사와 역동적인 연출로 실력을 인정받은 추정화 작연출과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은밀하게 위대하게’, ‘사랑은 비를 타고’ 등에서 드라마를 오롯이 녹여낸 음악으로 극찬을 받은 허수현 작곡가,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스모크’ 등에서 감각적인 안무를 빚어낸 김병진 안무가가 초연에 이어 참여한다.

뮤지컬 ‘블루레인’은 3월 16일부터 드림아트센터 1관에서 공연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