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김천시, 호우 대비 총력 대응

인명 피해 등 예방을 위한 긴급 점검 회의 개최

편집국 | 기사입력 2024/07/10 [11:54]

김천시, 호우 대비 총력 대응

인명 피해 등 예방을 위한 긴급 점검 회의 개최

편집국 | 입력 : 2024/07/10 [11:54]

▲ 인명 피해 등 예방을 위한 긴급 점검 회의 개최


[환경이슈신문=편집국] 김천시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7.8일부터 많은 비가 내리고 있음에 따라, 어제(8일) 오전 11시 재난종합상황실에서 호우 대처 긴급 점검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주말 동안 각 부서에서 조치한 산사태 우려 지역 점검, 침수위험 지역, 하천변 통제, 마을순찰대 가동현황 등 호우 관련 피해 방지 대책을 꼼꼼히 점검했다.

또한, 당분간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산사태 취약지역 주민 사전대피, 저지대 배수펌프장 가동, 하천변 산책로 통제, 상습 침수 도로 CCTV 실시간 모니터링, 배수로 정비 등 인명피해 방지에 관한 대책을 중점적으로 다뤘다.

최순고 부시장은“장마 기간 이미 누적된 강우량으로 지반이 약해진 상황에서 밤사이 최고 100㎜ 이상의 극한 호우에 따른 추가 피해방지를 위한 선제적인 조치 해달라”라고 지시했고 “극한 호우 속에서 시민들을 지키기 위해 전 시정을 주민보호시스템으로 전환하고, 마을순찰대를 전면 가동해 위험시 주민들이 즉시 대피할 수 있도록 주민대피협의체를 작동시킬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