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이철우 경북도지사, 일본에 저출생 극복 특사단 파견!

지난 5.27. 이 지사, 히라이 신지 돗토리현 지사 간 자매도시 추진 전화연결 후속

편집국 | 기사입력 2024/06/25 [16:40]

이철우 경북도지사, 일본에 저출생 극복 특사단 파견!

지난 5.27. 이 지사, 히라이 신지 돗토리현 지사 간 자매도시 추진 전화연결 후속

편집국 | 입력 : 2024/06/25 [16:40]

▲ 이철우 경북도지사, 일본에 저출생 극복 특사단 파견!


[환경이슈신문=편집국] 이철우 경북도지사의 저출생 극복 일본 특사단이 저출생 극복 우수 지자체로 주목받고 있는 일본 돗토리현과 나기초를 방문해 저출생 극복 사례를 벤치마킹하고 양 지자체 간 상호 협력을 추진한다.

김민석 정책실장, 안성렬 저출생극복본부장 등은 24일부터 3박 4일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지난 5월 27일 이철우 도지사와 히라이 신지 돗토리현 지사의 저출생 극복 협력 전화 통화 후속이다.

특사단은 25일 돗토리현 히라이 신지 지사를 예방해 저출생 극복 및 경제, 문화 등 여러 분야 교류 협력 확대를 위한 자매결연 추진 서한문을 전달했다.

이후, 히라이 신지 지사가 주재하는 돗토리현 저출생 대책 전문가 회의에 참석해 아이가정부장을 만나 양 지자체의 저출생 추진전략을 공유하고 저출생 극복 국제포럼 공동 개최를 협의하는 등 저출생 극복 협력체계 구축 및 협업방안을 논의했다.

26일에는 출산율 2.95 반등의 기적을 이룬 산골마을 나기초의‘시고토스탠드’일자리 편의점을 방문했다. 경력단절여성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일자리 편의점은 일본 내에서도 5~6곳의 지자체가 도입했으며, 경북도 이를 벤치마킹해 올 하반기부터‘경상북도 일자리 편의점’을 시범 운영할 계획으로 1호점은 구미에 구축한다.

나기초에서 무료로 운영하는 어린이집인 ‘나기 차일드 홈’도 방문해 공동육아 운영 방식과 마을 어른들이 아이들을 돌봐주는 ‘스마이루(smile)’ 등의 우수정책 사례를 배웠다.

김민석 정책실장은 세계적 난제인 저출생 극복에 앞장선 히라이 신지 지사에게 경의를 표하며 “이번 방문으로 저출생 극복의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경제, 문화 등 여러 분야로 교류 협력을 확대해 자매결연을 체결하고, 저출생 극복을 위한 국제포럼 공동 개최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향후 경북도는 일본 현장 방문에서 보고 배운 것을 지역 실정에 맞게 접목, 연계하여 경북도 저출생 극복 정책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