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주시, 암곡동 일원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 가능해진다

2022년 태풍 힌남노로 인해 그간 임시 수도 개발해 사용

편집국 | 기사입력 2024/06/11 [11:30]

경주시, 암곡동 일원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 가능해진다

2022년 태풍 힌남노로 인해 그간 임시 수도 개발해 사용

편집국 | 입력 : 2024/06/11 [11:30]

▲ 상수도공사 위치도


[환경이슈신문=편집국] 경주시가 지난 2022년 태풍 힌남노로 인해 수도공급이 중단된 암곡동 일원에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이 가능하게 됐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총 20억 원을 투입해 암곡동 일원을 대상으로 다음달까지 12㎞ 규모의 상수관로 신설 공사를 추진한다.

그간 이 일대는 태풍으로 인한 소규모 수도시설이 파손‧유실돼 임시수도를 개발해 사용해 왔다.

시는 앞서 암곡동 계정, 시래 지역을 대상으로 10억 원의 예산을 들여 올 4월까지 6㎞ 수도관 공사를 진행해 인근 100가구 지방상수도 공급을 완료했다.

이어 암곡동 왕산 지역을 대상으로 10억 원의 예산을 들여 다음 달까지 암곡경로당에서 암곡탐방지원센터 방향으로 6㎞ 지방상수도 매설을 실시한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지방상수도 공급을 통해 111세대에 안정적인 생활용수 공급이 가능하게 된다.

장진 맑은물사업본부장은 “암곡동 일원 지방상수도 공급으로 임시수도를 이용 중이던 암곡동 주민들에게 맑은 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